보도자료

대구 청소년들의 예술적 재능과 끼 발산하는 축제 (2019.05.11 세계일보)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9-05-13 09:41 댓글0건

본문

대구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회장 김종성·이하 대구예총)은 2019청소년무대예술페스티벌을 11일부터 18일까지 코오롱야외음악당과 대구음악창작소 등에서 펼친다. 개막식 및 개막 축하공연은 11일 오후 7시 코오롱 야외음악당에서 열린다.

 

‘꿈에 날개를, 예술에 꿈을’이라는 슬로건으로 진행하는 이번 페스티벌은 올해 5회째로, 대구의 예술 꿈나무인 청소년들을 발굴하고 육성하기 위해 마련된 행사다.

 

지난해 대구 청소년무대예술페스티벌 폐막식 모습.대구예총 제공.

초·중·고등부와 대학부로 나눠 진행되는 청소년무대예술페스티벌은 실용음악, 실용무용, 국악, 연극·뮤지컬 등 4개 부문에서 경연을 겸한 축제로 펼쳐진다.

 

지난 4월 한 달 동안 참가 신청을 받아 마감한 결과, 총 238팀(초·중·고등부 133개팀, 대학부 105개팀) 1400여명이 신청을 했다. 대구·경북을 제외한 참가팀 수도 100여팀에 이른다. 

 

온라인 예심을 거쳐 선정된 100여팀의 본선 경연은 16~17일 이틀간 대구음악창작소에서, 결선 및 폐막공연·시상식은 18일 오후 5시 코오롱야외음악당에서 진행된다. 대구시장상, 대구시교육감상 등 수상자에게는 모두 1800여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11일에 열리는 개막축하 공연에는 전효진댄스컴퍼니의 오프닝 공연을 시작으로 지난해 초·중·고등부 대상 수상팀인 ‘라이트포스’(실용무용&뮤지컬), ‘폴라리스’(장려상·실용무용), ‘국악애숲소리나무예술단’(인기상·국악) 등의 수상팀들의 초청 공연이 이어진다.

 

특별 공연으로 인기 걸그룹 ‘러블리즈’의 신나는 무대, 전문댄스팀인 ‘피닉스 크루’와 사물놀이팀의 컬레버레이션이 펼쳐진다. 

 

18일 결선 및 폐막식에는 14개 결선팀들의 경연과 함께 아이돌그룹 ‘멋진 녀석들’, 걸그룹 ‘멜로디핑크’ 등 초청가수들의 특별초청 공연이 펼쳐진다.

 

김종성 대구예총 회장은 “미래의 주인공인 청소년들이 예술 공연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건강한 인성과 문화예술에 대한 자양을 얻기 바란다”며 “청소년들의 예술적 기량을 맘껏 펼칠 수 있도록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말했다.

 

대구=문종규 기자 mjk206@segye.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사) 한국예총 대구광역시연합회

704-915 대구시 달서구 공원순환로 201 문화예술회관 예련관 2F
Tel. 053)651-5028 Fax. 053)628-7937